본문으로 바로가기

알림소식

보도자료

TOP

표준연-지·산·학·연 27개 기관, 양자컴퓨팅 소부장 산업 육성 위해 맞손

  • 작성자홍보실
  • 작성일자2024-07-03 09:38
  • 조회수247

- ‘양자컴퓨팅 소부장 스케일업 밸리 협의체출범 및 업무협약 체결 -


한국표준과학연구원(KRISS, 원장 이호성)3KRISS 대전 본원에서 양자컴퓨팅 소부장(소재·부품·장비) 산업 육성을 위한양자컴퓨팅 소부장 스케일업 밸리 협의체를 출범하고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양자컴퓨팅 소부장 스케일업 협의체' 출범식 기념사진

 

협약에는 KRISS 대전광역시 과학기술연결플랫폼사회적협동조합(PoSEP) 제조기업(MKS, Withwave, SDT 18여 곳) 국내외 수요기업(LG전자, Pasqal, Quandela) 벤처캐피털(한국과학기술지주, 블루포인트파트너스) 28개 기관이 참여했다.

 

양자컴퓨팅은 경제·사회·안보 등 전 분야에서 혁신적인 변화를 일으킬 게임체인저로, 주요 선진국을 중심으로 경쟁적 투자가 이뤄지고 있다. 한국에서는 올해 초 KRISS 자체 기술로 개발한 20큐비트급 성능의 양자컴퓨팅을 성공적으로 시연했고, 2026년까지 50큐비트급 양자컴퓨팅을 구현하는 것을 목표로 활발한 연구가 진행되고 있다.

 

다만 현재 양자컴퓨팅 부품의 약 95%를 수입에 의존하는 점은 한계로 지적된다. 전략 물자로 분류되어 수입도 점차 어려워지는 만큼 양자컴퓨팅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선 독자적인 소부장 기술개발과 공급망 확보가 필요한 상황이다.

 

이런 배경에서 협약 참여 기관들은 대전 지역에 양자컴퓨팅 소부장 스케일업(Scale-up, 규모 확대) 밸리를 구축하기로 뜻을 모았다. 이는 소부장 산업 육성을 위한 혁신 클러스터로, 기술·인력·자본을 집적해 기업 투자부터 기초 연구, 개발 및 상용화까지 상호 협력하는 선순환 생태계다.

※ ①밸리 인프라 지원: 대전광역시 R&D 및 시험서비스 지원: KRISS 개발 및 사업화: MKS, WithWave 등 제조기업 시장 참여 등 상호협력: LG전자, Pasqal, Quandela 등 수요기업 국내외 사업화 및 투자: 한국과학기술지주, 블루포인트파트너스


KRISS가 개발 중인 50큐비트급 초전도 양자컴퓨팅 모형

 

협의체의 주관기관인 KRISS는 국내 최고 수준의 양자 연구인력과 축적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소부장 기업에 원천기술을 이전하는 것은 물론 안정적인 사업화를 위한 실증 테스트베드 역할도 수행할 예정이다.

 

양자분야 중점기술을 보유한 산학연이 힘을 모은 이번 협약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딥테크 스케일업 밸리사업 유치와 수행에 큰 힘이 될 전망이다.


 ▲ '양자컴퓨팅 소부장 스케일업 밸리 협의체' 업무협약 기념사진(왼쪽부터 KRISS 이호성 원장, 대전시 장호종 경제과학부시장)


KRISS 이호성 원장은 양자 패권 전쟁에서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서는 퀀텀 엔지니어링기술을 확보하는 것이 필수라며 이번 협의체가 산학연의 우수한 연구역량을 융합해 시너지를 일으키고, 양자 산업의 신성장 동력을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첨부파일
  • hwp 첨부파일 보도자료(240703) 표준연-지·산·학·연 27개 기관, 양자컴퓨팅 소부장 산업 육성 위해 맞손.hwp (1.74MB / 다운로드:34) 다운로드

QUICK MENU

QUICK MENU 원하시는 서비스를 클릭하세요!

등록된 퀵메뉴가 없습니다.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