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알림소식

보도자료

TOP

표준연, KAIST와 양자대학원 공동운영 협약 체결

  • 작성자관리자
  • 작성일자2023-07-10 09:00
  • 조회수1052

- 양자 국가경쟁력 강화 위해 양자정보과학기술 전문인력 양성에 맞손 -

- 공동 캠퍼스·교수진에 KRISS 연구비 지원, 양자생태계 조성에 총력 -


# 지난 627일 윤석열 대통령은 2035년까지 양자 분야에 최소 3조원을 투자해, 선도국 대비 85% 수준의 양자 기술을 달성하겠다는 내용의 대한민국 양자과학기술 전략을 발표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를 중심으로 국가 R&D 예산의 구조조정이 추진되고 있지만, 양자기술 등 미래·원천기술 분야 인력양성에만큼은 적극적 지원이 이어질 전망이다.

 

한국표준과학연구원(KRISS, 원장 박현민)KAIST(총장 이광형)10KRISS 대전 본원에서 양자대학원 공동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국내 양자 생태계 조성 및 양자 분야 국가경쟁력 강화를 위해 최상위 수준의 양자정보과학기술 전문인력을 양성할 양자대학원을 공동운영하기로 합의했다. 지난 2월 설립된 양자대학원은 이번 협약을 기점으로 올 가을학기부터 학사운영을 시작한다.

 

양 기관의 공간을 공동 캠퍼스로 삼아 KRISS 연구진과 KAIST 교원이 학생을 공동 지도하고, 물리·전자·정보 등 다학제 분야의 전공과목을 공동 개발해 운영하는 것이 이번 협약의 골자다.


KRISS가 개발 중인 50큐비트 초전도 양자컴퓨터 모형

 

특히 KRISS는 매년 양자대학원에 최대 10억 원 이내의 연구비를 지원한다. 총 지원기간은 9년이며 3년마다 양 기관이 운영결과를 고려하여 연장할 방침이다.

 

KRISS 박현민 원장은 “KRISS2000년대 초 양자기술연구소 설립 이래 양자통신·양자센싱·양자컴퓨팅 등 양자 분야 전반에 걸쳐 독보적 성과를 축적해왔다이 같은 현장경험을 KAIST의 우수한 교육 프로그램에 접목해 양자 강국 실현을 위한 인적자원 마련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KAIST 이광형 총장은 이번 협약은 대학과 정부출연연구기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연구와 교육의 시너지를 극대화하는 의미 있는 시도라며 앞으로 양자대학원 공동운영을 통해 우리나라 양자 분야 국가경쟁력 강화와 전문인력 양성에 기여할 수 있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첨부파일
  • hwp 첨부파일 보도자료(230710) 표준연, KAIST와 양자대학원 공동운영 협약 체결.hwp (1.06MB / 다운로드:254) 다운로드

QUICK MENU

QUICK MENU 원하시는 서비스를 클릭하세요!

등록된 퀵메뉴가 없습니다.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